마음이 가난한 자의 기도 – 용혜원 –

오 주님!

한 잔의 커피를 마시며 쉴 수 있다는 것이 더 없이 행복합니다.

사랑이 식어가는 때에 사랑을 좀 더 많이 타서 마셔야겠습니다.

모두들 어찌나 바쁘게 살아가는지 정신이 나간 사람들 같습니다.

때론 아픔만 가득 안고 돌아옵니다.

단내 나도록 뛰고 또 뛰어야 살 수 있는 세상이지만

잠시라도 나 자신을 바라볼 수 있는 시간이 있음을 감사드립니다.

밀리고 밀려서 목적도 없이 살아가는 어리석음에 빠지지 않게 하시고

분명한 목적과 확신을 가지고 살아가게 해 주소서

희망을 찾아 희망을 만들고 희망을 이루게 해 주소서

 

 

저희 사무실 스캔이 노후되어 잘 되지 않는 관계로 서류가  자꾸 삐툴어지게 되네요.

이점 양해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내내 빛과 소금이 되시기를 기원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