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름다운 목소리로 우리의 마음을 움직이는  원조 요정, 가수 바다 님이 바보의나눔 홍보대사가 되셨어요!!

<(재)바보의나눔 손희송 이사장님과 가수 바다 님>

<가수 바다 홍보대사 위촉패>

지난 8월 30일 2016 바보의나눔 베이스볼 데이에 애국가 제창과 시구로 인연을 맺은 가수 바다님께 재단의 홍보대사가 되어 나눔을 널리 알려달라는 요청을 드렸는데, 바쁜 스케줄 속에서도 흔쾌히 승락해 주셨답니다!

<바보의나눔 로고를 붙이고 시구를 하는 바다 홍보대사님>

27일(화)에 홍보대사 위촉식이 진행되었는데요. 비가 오는 궂은 날씨에도 바다님의 기운은 어찌나 청량하던지요~ 위촉식이 진행되는 내내 함께 한 분들 모두 입가에 미소가 떠나지 않았습니다.

사실 바다 님은 바보의나눔 홍보대사직을 수락하기 전에 고민이 많으셨다고 해요.

“사실 김수환 추기경님의 유업을 잇는 바보의나눔 재단에서 홍보대사를 해 달라고 요청을 받았을 때 고민을 많이 했어요. 제가 이렇게 중요한 일을 잘 할 수 있을까, 혹시나 누가 되지 않을까 하는 생각에 쉽게 결정하기는 어려웠어요. 여러 번 생각한 끝에 용기를 내서 함께 하겠다고 말씀드렸고, 저보다 더 훌륭하신 분이 하실 때까지 저에게 맡겨진 역할을 잘 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 가수 바다

이런 고민에 (재)바보의나눔 손희송 이사장님이 힘을 실어 주셨어요.

“바다 씨는 충분히 잘 해 낼 수 있습니다. 저는 연예인들의 말과 행동이 매우 중요하다고 생각해요. 바다 씨를 좋아하는 수많은 분들, 특히 청소년들이 바다 씨의 활동을 보면서 나눔의 필요성에 대해 알게 되고 나눔에 동참하게 될 것이기 때문이죠. 바보의나눔과 함께 나눔을 널리 알리는 홍보대사로 함께 해 주셔서 감사드리며, 바다 씨 노래 중 ‘mad’처럼  많은 분들이 나눔에 미칠 수 있도록 힘써 주세요” – (재)바보의나눔 손희송 이사장

<위촉 수락서에 서명하는 모습>

깊은 고민 끝에 함께 해 주신 만큼 더욱 감사한 바다 님과의 동행, 바보의나눔과 바다 홍보대사님의 특급 콜라보 기대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