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0909_005

9월 9일(금), 바보의나눔 사무국에 꽃처럼 아리따운 분들이 찾아 오셨습니다.  바로 천주교서울대교구 양천성당의 사목총회장이신 서경자 님과 교육분과장 오해정 님이셨는데요. 양천성당 신자분들의 마음을 전하기 위해 신자 대표로 사무국을 찾아 주셨어요.

20160909_003

천주교서울대교구는 자비의 희년을 맞아 ‘하자아자’ 운동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양천성당 신자분들은 이 운동의 일환으로 매월 실천사항을 정해 지키고 계셨습니다. 이 중 8월은 ‘사회적 약자들을 위하여 기호품을 줄여 돕기’와 ‘만나는 사회적 약자를 따뜻이 살피기’를 실천하는 달이었고, 이를 실천하며 모은 돈이 무려 3,120,440원이나 되었습니다. 한 잔의 커피가 4천원이라면 780잔의 커피를 모아서 바보의나눔으로 주신 셈인데요. 어떤 한 분의 노력이 아니라 모든 신자분들의 실천이 모였기에 더욱 특별한 나눔이 되었습니다.  양천성당 신자분들의 나눔은 소외되고 어려운 이웃을 위해 전달됩니다.

20160909_001

 

20160909_004

<양천성당 기부금 전달 – 왼쪽부터 양천성당 교육분과장 오해정, 사목총회장 서경자, (재)바보의나눔 우창원 사무총장>

20160909_002

이렇게 한 순간의 즐거움을 잠시 접고, 어렵고 소외된 이웃을 위해 한 푼, 두 푼 모아 보내 주신 양천성당 신자분들께 다시 한 번 감사인사 드립니다.

여러분들도 이번 추석에 커피 한 잔, 재미있는 영화 한 편 보다 도움을 필요로 하는 이웃을 위한 나눔을 실천해 보시는 건 어떠세요? 바보의나눔을 통한 나눔의 길은 늘 열려 있습니다!

donation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