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9월 (재)바보의나눔 홍보대사에 위촉된 싱어송라이터 윤건(마르코, 사진)씨가 바보의나눔 재단에서 진행하는 ‘십시일반’ 프로젝트의 나눔대사로 참여했다. 2010년 재단 설립 당시부터 꾸준히 기부에 참여해온 윤씨는 이달부터 11월까지 2개월간 저소득 아동과 청소년을 위한 십시일반 프로젝트 나눔대사로 활동하기로 했다.

 

 

이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