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독 더 추울 전망이라는 이번 겨울, 월동 준비 하고 계신가요? 지난 주말에 김장을 했다는 소식이 이곳저곳에서 들려옵니다. 김장, 김치를 담구고 나누는 문화가 UNESCO(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으로 등록된 우리의 고유한 나눔 문화라는 거 알고 계셨나요?

바보의나눔에서는 올해 모금된 기부금을 내년에 나누기 위해 약 100명의 심사위원과 함께 6월부터 월동준비를 하고 있습니다. 7월에 2017년 공모배분사업 공고와 설명회, 8월 접수, 9월 서류심사, 10월 현장심사를 거쳐 지난 11월 9일(수)에 최종 심의를 위한 배분위원회를 개최하였습니다.

%eb%b0%b0%eb%b6%84%ec%9c%84%ec%9b%90%ed%9a%8c1

이번 배분위원회에서는 현장심사를 다녀온 평가위원이 ‘신청단체에서 예산을 너무 적게 신청했다’며 요청한 예산 증액도 수렴되는 등 훈훈한 분위기였답니다. 개인 기부자분들이 한 달에 오천 원, 만 원씩 주신 기금을 모아 배분하는 것이기 때문에 꼼꼼하게 진행한 최종 심의!

2017년에 바보의나눔과 함께할 단체는 이사회 승인을 거쳐 12/1일(목)에 발표할 예정입니다. 이번 강추위를 이겨낼 따뜻한 마음이 소외된 곳곳에서 어떤 감칠 맛을 낼지 함께 지켜봐주세요~

 


 

바보의나눔은 종교를 초월하여 국내외의 가난하고 소외된 이웃(아동, 청소년, 미혼모, 빈곤여성, 노인, 장애인, 노숙인 등)의 자립 지원, 인권 향상을 위한 공익활동, 지역사회네트워크 구축, 해외지역 개발 등 사회의 변화를 이끌어 내기 위한 사업을 지원하는 모금 및 배분 전문 기관이며, 법정기부금단체입니다.

jo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