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바보의나눔은 23일 서울 명동 서울대교구청에서 (사)한국미혼모지원네트워크에 미혼모를 위한 성금 2000만 원을 전달했다. 이번 성금은 가수 수지씨가 미혼모를 위해 바보의나눔에 지정 기탁한 기부금이다.

바보의나눔 사무총장 우창원 신부는 “가수 수지씨가 성금을 기부하며 미혼모들의 자녀양육을 위해 쓸 것을 부탁했다”며 “그 마음이 잘 전달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