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 남부희망케어센터
한부모 가정 집수리 봉사

남양주시 남부희망케어센터가 남부희망하우스봉사단과 함께 지난 18일 양정동에 거주하는 저소득 한부모 가정의 주거환경을 안전하고 쾌적하게 바꿔주기 위한 집수리 사업을 펼쳤다.

이날 집수리를 받은 가정은 어머니와 어린 자녀들이 함께 살아가는 가구로, 이들은 집 내부의 도배가 오래되는 등 열악한 환경에서 생활하고 있음에도 빠듯한 경제사정으로 주거환경을 변화시키지 못하는 상황이었다.

이에 남부희망케어센터는 희망하우스봉사단의 재능기부와 함께 ‘재단법인 바보의나눔’ 공모배분사업의 지원금으로 자재를 마련해 주거개선 서비스를 제공했다.

남부희망케어센터 관계자는 “기후변화를 대비한 저소득층 주거환경 개선사업을 통해 우리 이웃들이 현재보다 나은 환경에서 생활할 수 있도록 지역사회 많은 기관, 단체, 시민들과 함께 노력하고 있다”며 “주거환경개선 서비스를 지원받은 이웃들의 행복한 얼굴을 볼 때면 지원하는 우리 또한 행복해진다”고 전했다.

한편, 남부희망케어센터는 ‘재단법인 바보의 나눔’ 공모배분사업에 3년 연속 선정됨에 따라 매년 1천여 만원의 사업비를 지원받아 주거 취약계층들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지속적으로 펼치고 있다.

 

이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