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간이 바뀌니 삶의 활력이 생겼어요! 벽지발전협회의 기부

 

우리가 먹고, 자고 생활하는 ‘집’, 집의 환경은 심리적·신체적 건강을 위해 너무나도 중요합니다. 하지만 저소득층 가정의 경우 곰팡이가 피거나 화장실 배수가 잘 안되는 등 열악한 집안 환경으로 질병에 노출되어있습니다. 거기다 공간의 분위기를 조성하는 벽지와 조명 등이 노후가 되어 집에서 안정감을 얻기가 힘든 상황입니다. 이에 벽지발전협회(개나리벽지, 코스모스벽지)에서 어려운 이웃을 위해 바보의나눔에 15,020개의 벽지를 기부해주셨습니다.😊

<벽지발전협회에서 기부받은 벽지로 진행되고 있는 주거 환경 개선 현장>

 

 


주거환경이 열악한 가정에 더 많은 도움을!

기부해주신 벽지는 서부희망케어센터, 한국주거복지사회적협동조합, 서울가톨릭사회복지회 등 총 5개 기관에 15,020개가 전달되었습니다. 그리고 주거개선이 필요한 이웃들이 살고있는 지역의 기관에 배분되었습니다. 지원받은 기관에서는 주거환경이 열악한 가정에 도움을 더 줄 수 있을 것이라며 감사함을 전했습니다.

//////////////////////////////////////////////////////////////////////

주거환경이 열악한 분들에게 더 많은 도움을 줄 수 있었습니다.

LH에서 위탁받은 수선유지 급여사업의 경우 공사 비용이 한정되어 있으므로, 집수리 공사 시 도배 비용을 최소화하고 타 공사에 비용을 더 투입해서 주거환경이 열악한 수혜자에게 더 많은 도움을 줄 수 있으리라 생각합니다. 지역아동센터, 독거노인, 마을회관 등 지역의 취약계층을 위한 공공시설 공사를 시공할 때 주거 개선을 위해 유용하게 사용되었습니다.

– 한국주거복지사회적협동조합 담당자

/////////////////////////////////////////////////////////////////////////

 

 


방에서 책도 보고, 거실에서 마음껏 쉴 수 있을 것 같아요

특별한 인테리어를 하지 않아도 벽지 하나만 바꾸면, 마음이 차분해지고, 새로운 활력을 얻기도 하는데요. 공간이 달라지자 방에서 책도 보고 거실에서 마음껏 쉴 수 있을 것 같다며 지원받은 분들께서는 참 좋아하셨습니다.

/////////////////////////////////////////////////////////////////////

방에서 책도 보고, 거실에서 마음껏 쉴 수 있을 것 같아요

정○○씨는 형제가 없어 부모님이 돌아가신 이후 현재까지 홀로 생활하고 있습니다. 지체장애(2급)로 인해 근로활동을 하지 못하는 정○○씨는 기초생활수급비만으로 생계를 유지하고 있습니다. 장마철 거실과 작은방 벽에 곰팡이가 생겨 악취가 심하고, 보기에도 좋지 않아 벽지를 새로 교체해야 하지만 경제적인 부담이 크고, 지체장애로 인해 스스로 벽지를 교체할 수도 없는 상황이었습니다. 지역에서 집 수리가 필요한 가정을 돕고 있는 희망하우스봉사단이 정○○씨 댁의 도배를 도와주겠다고 자청하셨고, 때마침 도배에 필요한 벽지를 후원해주셨습니다. 곰팡이가 생긴 벽지를 제거하고, 후원해준 깨끗한 벽지를 발라서 새집같이 화사한 벽으로 변신했습니다.

정○○씨는 “혼자 이걸 어떻게 해야 하나 고민만 많았는데, 이렇게 도움을 주셔서 감사해요. 작은방은 곰팡이와 악취 때문에 잘 들어가지 못했는데 이제는 작은방에 들어가서 책도 보고, 거실에서 마음껏 쉴 수 있을 것 같아요.”라고 소감을 전했습니다.

희망하우스봉사단은 “지역에 도배가 필요한 가구들이 많은데, 이렇게 좋은 벽지를 많이 후원해주셔서 앞으로도 도배가 필요한 가구들을 꾸준히 도울 계획입니다. 지역에 계신 분들을 대신해 감사인사를 전합니다.”라고 하셨습니다. – 서부희망케어센터 담당자

/////////////////////////////////////////////////////////////////////////

 


고맙습니다. 

경제적으로 힘들고 어려운 일이 많았지만, 깨끗하고 편안한 집에서 연말을 보낼 수 있다는 것만으로도 얼마나 위로가 될까요? 연말을 맞아 따뜻한 공간을 선물해주신 벽지발전협회 및 관계자 모든 분들께 감사인사를 드립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