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톨릭평화신문] 바보의나눔, 노숙인 위한 지원금 3억 원 전달

2022년 4월 15일

김수환 추기경 탄생 100주년 특별배분사업

 


▲ 바보의나눔 사무총장 우창원 신부(오른쪽)가 노숙인복지실천협회 회장 이병훈 신부에게 3억 원을 전달하고 있다.

 

(재)바보의나눔(이사장 손희송 주교)은 7일 서울대교구청 바보의나눔 사무국에서 노숙인복지실천협회(회장 이병훈 신부)에 노숙인을 위한 지원금 3억 원을 전달했다.

 

지원금은 바보의나눔이 올해 김수환 추기경 탄생 100주년을 기념해 진행하는 특별배분사업 중 하나다. 바보의나눔은 노숙인을 비롯한 소외계층과 학대피해 아동, 학대피해 노인, 저소득 아동 총 4개 대상을 정해 총 15억 5000만 원을 지원한다.

 

바보의나눔이 노숙인복지실천협회에 전달한 3억 원은 노숙인 무료급식 및 급식환경개선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노숙인복지실천협회는 올해 상반기 중으로 한국노숙인복지시설협회, 전국노숙인시설협회와 함께 노숙인 지원사업을 실시할 예정이다.

 

이어보기

 

도재진 기자 djj1213@cpbc.co.kr